도 각 분야 대표들 위촉, 향후 2년간 균형발전 정책 자문역할

[세계로컬핫뉴스] 충청북도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 협의회 위원 위촉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7-21 21:12:3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충청북도는 오늘(21일) 오전 10시 도청 대회의실에서 ‘충청북도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협의회’ 위원 위촉식을 개최했다.

 

도는 지난 2017년 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을 도민이 주도적으로 추진하고 지역 간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해 촉진협의회를 설치했다.

 

공동위원장인 이시종 도지사를 비롯해 도의회, 관계기관, 학계, 언론계, 법조계, 시민사회계, 시.군 등 도내 각 분야에서 위원 30명을 추천받아 2년 단위로 재구성해 운영 중이다.

 

그동안 2기에 걸쳐 활동한 위원회는 지방분권개헌 요구, 세종역 신설 저지,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및 행정수도 완성추진 등 충북의 굵직한 균형발전정책에 대해 자문하고 심의하는 역할을 해왔다.

 

이번에 새로 구성한 3기 위원회는 향후 2년에 걸쳐, 충청권광역철도 청주도심통과 노선 타당성조사 연내 추진, 지방분권형 개헌(양원제)과 대선 건의과제 발굴 등 충북의 주요현안에 대해 자문역할을 수행한다.

 

이시종 도지사는 위촉장을 수여한 뒤 인사말을 통해 “충북이 그동안 영충호, 강호축 비전 제시를 통해 이제는 명실상부 대한민국의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 지역이 됐지만,

 

충청권 메가시티 구축과 균형발전을 통한 지역경제활성화 등을 위해서는 도민 주도의 협의체 역할이 중요하다.”라고 말하면서 촉진협의회 위원들이 적극적으로 힘을 보태주기를 요청했다.

 

위촉식 후에는 강태재 충북시민재단 이사장을 민간 공동위원장으로 선출했으며, 이어서 신성영 충청북도 정책기획관의 도정운영 방향 보고와 이두영 충청북도 국가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센터장의 센터 운영계획 보고가 이어졌다.

 

강태재 공동 위원장은 회의 후, “중요한 시기에 충청북도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 협의회 제3대 공동 위원장으로 선출돼 많은 책임감을 느끼며,

 

앞으로 충청북도가 국토 균형발전과 지방분권정책을 주도할 수 있도록 협의회가 앞장서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