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월)~2.13.(화), 서울시 4개 기술교육원 상반기 모집 진행
- 만 15세 이상 서울시민, 거주지등록 외국인 및 결혼이민자 등 지원 가능
- ICT서버보안·패션디자인·외식조리 등 취업 연결 가능한 99개 실용학과
- 정규주간(1,015명), 정규야간(1,095명), 단기과정(805명), 국가과정(320명)
- 市, “실습위주의 실용적인 교육훈련 통해, 산업현장 기술전문가 양성”

[세계로컬핫뉴스]99개 실용학과’서울시 기술교육원, 직업훈련생 3,235명 모집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1-04 14:10:2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서울시 4개 기술교육원은 1월 8일(월)부터 2월 13일(화)까지 기술 전문가로 거듭날 2018년 상반기 직업교육훈련생 3,235명을 모집 한다고 밝혔다.


 시는 비진학·미취업 청년과 실업자 등 직업훈련이 필요한 시민들에게 실습위주 현장맞춤형 직업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동부·중부·북부·남부 4개의 기술교육원을 운영하고 있다.


직업훈련을 희망하는 만 15세 이상 서울시민이면 누구나 참여 할 수 있으며, 서울시에 거주지가 등록된 외국인·해외영주권자와 배우자가 내국인인 결혼이민자와 그 자녀도 지원 가능하다.


훈련분야는 ICT서버보안·패션디자인·외식조리·헤어디자인·건축인테리어·조경관리 등 실제 취업으로 연결될 수 있는 실용학과 중심이다.


모집인원은 주간 1년 정규과정 31개 학과 1,015명, 야간 6개월 정규과정 33개 학과 1,095명, 단기과정(주·야간) 24개 학과 805명, 국가협력과정 11개 학과 320명 등 총 99개 학과에서 3,235명이다.


 전체 정원의 30%는 사회적배려층을 우선 선발하는데 그 대상은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의한 수급권자 및 차상위계층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의한 취업보호대상자 ▴5·18 민주유공자 예우에 관한 법률에 의한 5·18 민주유공자와 그 유족 또는 가족 ▴사회복지사업법에 의한 사회복지시설 거주자 ▴한부모가족지원법에 따른 지원대상자 등이다.


<훈련비 무료, 자격증취득 시험검정료 지원, 취창업상담·컨설팅 지원>
또한 훈련기간 중 교재, 실습재료 등은 무료로 제공되며, 자격증 취득을 위한 시험검정료도 지원된다. 1일 5교시 이상 훈련을 진행하는 과정의 훈련생에게는 중식도 제공된다.


이외에도 수료생에 대해서는 서울일자리센터, 서울시 청년일자리센터와 일자리카페 등과 연계해 맞춤형 취·창업지원 등 사후관리서비스도 지원한다.


전형기준은 서류전형 40점과 면접 60점이며, 각 학과별 정원 내에서 점수합계가 높은 순으로 선발한다. 장애인·새터민 등에게는 5점의 가점이 부여된다.

 
서류전형에서는 서울시 거주기간별 점수를 차등 부여하며, 면접에서는 훈련의욕 및 훈련적응력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한다.


기타 모집 및 선발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각 기술교육원 또는 120 다산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중도탈락 예방 및 면학분위기 조성을 위한 교육훈련비 예치·환불제 시범실시>
한편, 시는 올해부터 훈련생들의 중도탈락 예방 및 교육훈련 면학분위기 조성을 위한 ‘교육훈련비 예치·환불제’를 시범 운영 할 계획이다.


 ‘예치·환불제’란 입학확정 후 일정액의 교육비를 각 기술교육원에 예치하고, 소정의 교육훈련 수료시 교육비를 환불해 주는 제도다.


시는 시범적으로 각 기술교육원별로 1개 학과를 선정해 운영하고, 결과 분석 후 향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과정은 건물보수(동부), 자동차정비(북부), 인터넷쇼핑몰창업자(중부-단기), 바리스타(남부-단기)며, 예치금은 13만원~20만원이다.
 
조인동 서울시 일자리노동정책관은 “서울시 기술교육원은 실습위주의 실용적인 교육을 통해 산업현장에 바로 적응할 수 있는 현장형 기술인력 양성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며, “기술교육을 통해 안정적인 일자리를 얻고, 나아가 산업현장의 기술전문가로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