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천수질 보전활동 참여할 비영리민간단체 1.10(수)~1.31(수)까지 접수
- 선정단체는 오염행위 감시 및 정화활동, 수질모니터링, 하천가꾸기 활동 등 진행
- ‘18년 총 2억3천1백만원 지원하며, 선정된 단체는 2천만원 내 지원

[세계로컬핫뉴스]서울시, 민간단체 수질보전활동 지원사업 공모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1-09 11:39:5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서울시는 중랑천, 탄천, 안양천 등 시민생활 가까이에 흐르는 하천을 맑고 깨끗한 생태공간으로 가꾸기 위하여 하천수질 보전활동을 추진할 민간환경단체를 공개 모집한다고 밝혔다.


서울시가 맑고 깨끗한 생태하천을 조성하기 위해 민간단체와 함께 추진하는 사업은 ▴한강상류 및 잠실상수원 보호구역의 오염행위 감시・정화 활동 ▴중랑천・탄천・안양천 등 지류하천의 수질모니터링 및 정화 활동 ▴하천가꾸기 활동 ▴빗물가두고 머금기 시설 만들기 사업 등이다.


 이밖에도 한강 및 지류하천 수질개선을 위해 참여단체가 제안하는 창의적이고 독창적인 사업 등을 추진해 도심 속을 흐르는 하천이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생태공간이자 생활공간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18년 하천수질 보전활동 공모에 선정된 민간단체에 총 2억3천1백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며, 선정단체별로 2천만원 이내의 사업비를 지원 받는다.


서울시는 2000년부터 ‘17년까지 총 238개 단체에 4,662백만원을 지원 하였으며, 하천정화활동 및 오염물질 배출 감시활동 등을 통해 한강 및 지천 수질개선에 크게 기여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특히 지난해의 경우 정릉천 수중 정화활동, 탄천 수변구역 정화활동, 안양천 유해식물 제거, 청소년 물환경교실, 수질 모니터링 활동, EM 흙공 만들기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여 왔다.


하천 수질 보전활동에 참여하고자 하는 민간단체는 비영리 민간단체 지원법 제4조 규정에 의거 비영리민간단체 등록증을 교부 받은 단체로 서울시에 소재한 단체이여야 한다.


이번 공모에 참여할 비영리민간단체는 1월 10일부터 1월 31일까지 서울시 물순환정책과에 사업신청서와 구비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제출서식 등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 또는 서울시청 물순환정책과에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